안동시, 결핵예방수칙 및 매년 결핵검진 실시 홍보

- 65세 이상 노인결핵환자 발생 수 증가 -

안동일보 | 기사입력 2023/11/29 [09:11]

안동시, 결핵예방수칙 및 매년 결핵검진 실시 홍보

- 65세 이상 노인결핵환자 발생 수 증가 -

안동일보 | 입력 : 2023/11/29 [09:11]

 

안동시는 최근 관내 결핵환자 발생이 증가함에 따라 결핵 예방수칙을 준수해달라고 당부하였다.

결핵 예방수칙은 2주 이상 기침하면 결핵 검진 65세 이상 매년 1회 결핵검진 실시 기침할 땐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기 등이 있다.

결핵은 활동성 결핵환자의 결핵균이 포함된 기침, 재채기를 통해 공기 중으로 배출되어 호흡기를 통해 감염되는 감염병이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2021년 한 해 동안 전 세계적으로 1,060만 명의 결핵 환자가 발생하고, 160만 명이 결핵으로 사망할 정도 심각한 질병이다. 우리나라 또한 지속적인 결핵 퇴치 노력에도 여전에 발생률 1, 사망률 3위로 관리가 필요한 질환이다.

이에 따라 안동시 보건소에서는 결핵퇴치를 위해 지난 324일 제13회 결핵 예방의 날 가두캠페인을 시작으로 돌봄시설 취약계층 잠복결핵감염 검진, 찾아가는 노인 결핵검진, 결핵환자 맞춤형 사례관리 사업 등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결핵환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노인복지관, 경로당 등 37개소(1,000)에서 찾아가는 결핵 이동 검진을 실시하였다. 전광판, 누리집, 통화연결음, SNS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결핵 예방홍보를 실시하였다.

김경숙 감염병대응과장은결핵환자 중 절반이상이 65세 이상으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므로 연 1회 흉부X선 검사를 꼭 받을 것을 당부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